로고

카지노 카르텔
로그인 회원가입
  • 커뮤니티
  • 자유게시판
  • 커뮤니티

    자유게시판

    자유롭게 이용하실수 있는 게시판입니다.

    550억 사이트 터짐 장사 잘했누

    페이지 정보

    작성자 5 쿠우쿠우 댓글 2건 조회Hit 5,453회 작성일Date 24-01-22 18:10

    본문


    불법 도박사이트를 운영하며 550억 원의 범죄수익금을 세탁해 초호화 생활을 해온 일당이 검찰에 붙잡혔다.


    22일 부산지검 강력범죄수사부(부장검사 김보성)는 범죄수익은닉규제법 위반, 부동산실명법 위반, 금융실명법 위반 등의 혐의로 국내 자금세탁 총책 A 씨(42) 등 4명을 구속기소하고, 공범 5명을 불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. 필리핀으로 도피한 도박사이트 운영 총책 B 씨(35)에 대해선 인터폴 적색 수배 중이다.


    검찰에 따르면 A 씨 등은 2018년 7월부터 2022년 8월까지 B 씨 조직의 범죄수익 550억 원을 자금 세탁한 혐의를 받는다.


    B 씨는 2017년 2월경부터 필리핀에 서버와 사무실을 두고 국내 조직원 등과 16개 불법 인터넷 도박사이트를 운영해 왔다. 그는 도박개장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게 되자 2019년 5월 해외로 도피한 후 베네수엘라 국적을 취득해 사이트 운영을 지속해 왔다.


    A 씨는 140억 원으로 타이어 회사와 타이어를 구매하는 수법으로 자금을 세탁했다. 또 페이퍼컴퍼니를 만들어 차명으로 부동산을 보유하고 서울 강남구 신사동 부지를 164억 원에 매입해 빌딩을 지었다. 3차례 해운대 아파트 구입·판매를 반복하며 27억 원의 자금을 세탁한 것으로도 조사됐다.


    그는 83억 원으로 페라리, 람보르기니 등 슈퍼카 24대를 수입 후 판매하는 방식으로도 자금을 세탁했다.


    또 40억 원 상당의 초고급 슈퍼카 ‘부가티 시론’과 시가 3억∼6억 원에 이르는 명품 시계 ‘리차드밀’ 등을 사는 등 성공한 사업가 행세를 해왔다. 유명 갤러리에서 피카소, 백남준, 앤디 워홀, 로이 리히텐슈타인, 무라카미 다카시, 이우환 작가 등의 미술품을 사들이고 에르메스, 샤넬 등 명품 가방도 샀다.


    B 씨 가족은 범죄수익을 세탁한 돈으로 산 17억 원 상당의 해운대 아파트에서 살았다.


    이 조직에서 자금인출책으로 일한 조직원 C 씨(32)의 부친이자 어업 종사자인 D 씨(60)는 140억 원을 현금으로 받아 지인 등 명의로 어선 및 부동산을 사는 방식으로 자금을 세탁했다.


    수사에 나선 검찰은 압수수색과 계좌 추적 등으로 A 씨 주거지 등에서 초고급 슈퍼카, 고가 미술품 등을 압수했다. 그의 주거지에서는 수십억 원에 달하는 5만 원권 다발 더미가 발견되기도 했다.


    검찰은 550억 원의 범죄 수익 중 97%인 535억 원 상당의 부동산, 금융자산 등을 추징보전 했다.



    근데 이사이트 어디냐 회원들 이제 죡댐????

    댓글목록

    비티비쓰지마님의 댓글

    비티비쓰지마 작성일 Date

    와 돈다발 바라

    대구뽈낙님의 댓글

    대구뽈낙 작성일 Date

    저렇게 벌어도 다 못쓸텐데 와

    Congratulation! You win the 369 Lucky Point!